친명 김동아 변호사, 평택갑 후보 사퇴…"민주당으로 뭉쳐야"

정치

뉴스1,

2024년 2월 23일, 오후 02:39

김동아 변호사(왼쪽) 뉴스1 © News1 이동해 기자

더불어민주당 경기 평택갑에 유력한 후보로 거론됐던 김동아 변호사가 23일 예비후보에서 사퇴했다. 해당 지역구는 비명(비이재명)계 홍기원 의원의 지역구다.

김 변호사는 이날 오후 입장문을 내고 "더 이상 평택갑 지역이 분열되는 것을 막고자 선당후사의 마음으로 평택갑 예비후보에서 사퇴하고자 한다"고 밝혔다.

이재명 당대표 정치테러대책위원이자 정진상 전 정무조정실장 변호인인 김 변호사는 친명(친이재명)계로 분류된다. 이에 당내에선 평택갑에 공천 가능성이 높은 후보로 여겨졌다. 실제 평택갑에서 홍 의원을 빼고 김 변호사를 넣은 후보 적합도 여론조사가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.

김 변호사는 "본격적인 공천 일정이 진행되면서 평택갑 지역이 친명 공천이니, 자객 공천이니 논란의 중심에 서게 됐다"며 "평택갑 지역은 우리 민주당이 꼭 당선되어야 하는 정말 어려운 지역"이라고 강조했다.

이어 "그런데 저로 인해 지역이 사분오열되고, 뭉치지 못한다면 민주당의 승리를 장담할 수 없다고 판단했다"며 "민주당으로 뭉쳐 승리해 주시길 당부드린다"고 호소했다.

그러면서 " 저의 정치활동을 중단하는 것은 아니다"라며 "앞으로 제가 더 잘 쓰일 자리에서 더 열성을 다해 임하겠다"고 했다.



kmkim@news1.kr

이시간 주요 뉴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