GM 자율주행차 크루즈, 휴스턴·댈러스서 시험 운행 재개

해외

뉴스1,

2024년 2월 23일, 오후 04:05

제너럴모터스(GM)의 자율주행차 크루즈가 휴스턴과 댈러스에서 공공 도로에서 로봇택시 테스트를 재개할 방침이다.

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블룸버그통신을 인용, 크루즈가 앞으로 몇 주내로 운전자와 함께 로봇택시 테스트 운행을 재개한다면서 이같이 전했다.

앞서 크루즈는 지난해 10월 샌프란시스코에서 로봇택시 운행 시작 2개월 만에 인명피해 사고가 난 미국 사업을 중단한 바 있다. 당시 샌프란시스코에서 한 보행자가 뺑소니 운전자에게 치여 옆 차선으로 튕겨져 나갔다가 크루즈 로봇택시가 제때 멈추지 못하고 이 보행자를 끌고 가며 두번째로 치이는 사고가 발생했다.

루즈 대변인 사라 오티오는 로이터통신에 "우리는 배치 일정을 정하지 않았지만, 규제 당국과 대중의 신뢰를 회복하기 위한 조치를 취한 후 가능한 한 빨리 한 도시에서 테스트를 다시 시작할 예정"이라고 전했다.

한편 GM의 메리 바라 최고경영자(CEO)는 지난해 6월 크루즈가 2030년까지 500억달러(약 66조원)의 수익을 창출할 것이라는 전망을 낸 바 있다.

yoonge@news1.kr

이시간 주요 뉴스